기사제목 바다 위 붉은 도리이 '이츠쿠시마신사'의 순백 설경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바다 위 붉은 도리이 '이츠쿠시마신사'의 순백 설경

기사입력 2022.01.13 11:2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rewp_18_12_42_pc_03.jpg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빛나는 히로시마현의 명소 미야지마의 이츠쿠시마신사의 설경. 바다 위 붉은 도리이가 순백의 설경과 어우러져 겨울이 아니면 만날 수 없는 일본 절경을 만들어 내고 있다. 

 

이츠쿠시마의 상징으로 자리한 높이 16m에 이르는 거대한 붉은 도리이는 바닷물에 잠겨 해저에 깊이 묻혀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해저면 위에 그대로 놓아 세워져있는 형상으로, 둘레 10m의 버팀목 6개가 거대한 도리이가 파도에도 흔들리지 않도록 지탱하고 있다. 

 

이츠쿠시마신사를 따라 중요문화재가 가득한 보물관과 미야지마의 고찰인 타이쇼인, 붉은 칠이 시선은 끄는 높이 27m의 오중탑 등 명소들도 가득해 일년내내 유네스코 세계유산의 풍경을 담으려는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사진 : ZEKKEI Japan 제공)

 

<저작권자ⓒ일본관광신문-日本観光新聞 & www.enewsjapa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일본관광신문-日本観光新聞  |  창간일 : 2004년 3월 30일  |  발행인 : 이한석  |  (우)03167 서울시 종로구 사직로68, 진흥빌딩 3층
  • 사업자등록번호 : 202-81-5587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라 09528(2004.3.19)
  • 대표전화 : 02-737-0534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news@japanpr.com
  • Copyright © 1997-2020 (주)인터내셔날 커뮤니케이션 all right reserved.
일본관광신문-日本観光新聞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